전지현 대통령표창 수상, "이렇게 큰 상 벌써 받아도 되나..."… 뱃속 아이와 함께 영광의 수상

2015.10.29 | 스포츠조선 디지털이슈팀

 

2015102903387_0.jpg

전지현 대통령표창 수상, "이렇게 큰 상 벌써 받아도 되나..."… 뱃속 아이와 함께 영광의 수상

 

 

 

배우 전지현이 대통령표창 수상의 기쁨을 털어놨다.

 

29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는 '2015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이 진행됐다.

문화훈장, 대통령표창, 국무총리 표창,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 등 4개 부분 총 29팀에 대한 시상이 이뤄졌다.

이날 시상식에서 대통령표창은 전지현(왕지현), 이문세, 이용, 이선영(이영희), 김광수, 정태성, 이호연 등이 수상했다.

 

수상 후 전지현은 "너무 감사하다. 이렇게 큰 상을 벌써 받아도 되는 지 모르겠다.

영광스럽다. 많은 관객, 시청자와 소통하며 한류에 이바지하겠다"고 얘기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 원(원장 송성각)이 주관하는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은

대중문화예술산업의 사회적 위상을 제고하고 그 경쟁력을 강화하는 한편 대중문화예술인들의 창작 의욕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된 정부 포상이다. 올해 수상자는 공적 기간, 국내외 활동 및 업적, 대중문화산업계의 기여도, 사회 공헌도,

국민 및 언론의 평판과 인지도 등 다양한 항목을 엄격하게 심사해 결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