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에서 온 그대' 전지현, 한국방송대상 연기자상 수상

2014-09-03 | 신소원 기자


전지현 한국방송대상 연기자상 기사.jpg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배우 전지현이 제41회 한국방송대상 연기자상을 수상했다.

3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진행된 제41회 한국방송대상에서 연기자상에 전지현이 호명됐다. 이날 연기자상에는 SBS 이웅모 사장과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내레이션으로 활약했던 배우 채시라가 시상자로 나섰다.

전지현은 올해 초 종영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극본 박지은 연출 장태유)에서 톱스타 천송이 역을 맡아 백치미 넘치는 푼수 캐릭터를 선보여 국내외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